'2010/09'에 해당되는 글 8건

  1. 2010.09.29 추석연휴 1 (1)
  2. 2010.09.25 어린이집에 가요
  3. 2010.09.22 오붓한 생일상 (1)
  4. 2010.09.22 처음보는 장난감
  5. 2010.09.21 메롱
  6. 2010.09.20 누나가 좋아 (1)
  7. 2010.09.17 송편만들기하러가요 (5)
  8. 2010.09.08 뉴욕의 가을 (1)
Mr. B2010. 9. 29. 17:56
이마에 붙인 것은 치즈

엄마 아빠와 동네 한바퀴

할머니 댁에 놀러왔어요.
Posted by 토끼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젤이쁜고모

    오모오모~ 벌써 이빨도 났네!^_^

    2010.09.30 12:04 [ ADDR : EDIT/ DEL : REPLY ]

Mr. B2010. 9. 25. 12:31


어린이집 가방을 발견! 목과 한쪽팔에 걸고는 엄마를 쳐다봅니다. 아직 이틀이나 남았는데. 얼른가서 누나들과 놀고싶은걸까요?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Purslane

댓글을 달아 주세요

Purslane2010. 9. 22. 13:35


오이와사비롤과 연어샐러드, 마호가니 케익과 근사한 와인. 32번째 오붓한 생일상.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Purslan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카라

    생일을 못 챙겨줘서 미안해. 늦게라도 축하하고, 선물 사 줄께.

    2010.09.23 13:21 [ ADDR : EDIT/ DEL : REPLY ]

Mr. B2010. 9. 22. 13:31


엄마 아빠가 수운이 몰래 마신 버드와이저를 발견!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Purslane

댓글을 달아 주세요

Mr. B2010. 9. 21. 07:29


아빠와 함께 즐거운 주말 저녁을 보내고 있어요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Purslane

댓글을 달아 주세요

Mr. B2010. 9. 20. 16:58

엄마랑 할머니랑 아빠 회사에 놀러갔어요. 아빠 회사 선배 딸을 만났어요. 누나가 제가 귀엽다며 막 안아줬어요!

그래서 저는 눈도 크고 키도 큰 누나가 너무 좋아서 제 특기인 얼굴 만지기를 막 해줬어요!

그랬더니 전 아직 안 끝났는데 누나가 힘들어해요. 저를 그만 안겠대요. 전 싫어서 떼를 썼어요.

아 재미있는 아빠 회사 나들이였답니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토끼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리 아들은 연상의 누나들을 너무 좋아해;;

    2010.09.21 07: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Mr. B2010. 9. 17. 13:39


추석맞이 송편만들기 행사가 있는 날이예요. 한복을 입고 등원했어요. 새옷입고 신났네요.
Posted by Purslan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놈 참... 누구 닮았을까? ㅋㅋ

    2010.09.17 18: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카라

    아이구... 이 예쁜 옷은 누가 사 줬을까?
    그런데 송편은 누가 만드는 건데?

    2010.09.17 19:02 [ ADDR : EDIT/ DEL : REPLY ]
  3. 한복은 엄마가 사줬지요. 송편만들기 행사를 했으나 수운이 앞치마와 머릿수건은 깨끗하게 돌아온걸보니 얻어먹기만 했나봐요. ㅎㅎ 5개쯤 싸주셔서 먹었는데 맛있었어요.

    2010.09.17 21: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젤이쁜고모

    와~~ 그사이에 또 많이 컸어요!!! 근데 아빠만 닮은줄 알았더니 점점 엄마 얼굴이 나오네~~^^

    2010.09.18 08:12 [ ADDR : EDIT/ DEL : REPLY ]
  5. 카라

    이 사진을 보니 나도 그런 생각이 든단다.

    2010.09.20 00:10 [ ADDR : EDIT/ DEL : REPLY ]

토끼머리2010. 9. 8. 11:14






할일이 있어서 심심하진 않은데 작년처럼 그저 노는 건 아니니 이것도 나름 힘들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토끼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애틀의 가을은 어디로 갔어~

    2010.09.12 23: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